기관소개, information for organization

서브메뉴

  • 과학원소개
    • 연혁
    • 버전 및 임무
    • 기관장 인사말
    • 역대기관장 소개
    • 조직 및 인원
    • 부서업무소개
    • 업무계획
    • 과학원둘러보기
    • 홍보동영상
    • 찾아오시는길
  • 과학원소식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간행물
    • 보도자료
    • 행사앨범
관련사이트로 이동

농업의 꽃 농업인의 열매 국민의 행복
페이지 위치
Home > 기관소개 > 과학원 소식 > 보도자료

보도자료

보도자료 글 보기
제 목 세계 37개국 연구자 모여 농산물 저장유통 전략 마련
작성자 이진수 날 짜 2017-09-11
첨부파일 없음
세계 37개국 연구자 모여 농산물 저장유통 전략 마련
- 12~14일 한국(전북혁신도시)에서 아시아 수확후관리 학술대회 열어 -

□ 원예작물의 수확 후 손실을 줄이기 위한 전략을 마련하고자 세계 37개국의 연구자들이 한 자리에 모인다.


□ 농촌진흥청(청장 라승용)은 4차 국제원예학회 아시아 수확후관리 학술행사를 9월 12일∼14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(전북 완주군)과 전주 르윈호텔에서 갖는다.


○ 아시아 수확후관리 학술행사는 그동안 동남아시아에서 개최되다가 올해 처음 한국에서 개최된다.


○ 올해 행사에는 아시아뿐만 아니라 아프리카, 유럽, 북중미, 호주 등에서도 참여하며 세계 37개 국가에서 연구자 200여 명이 참석한다.


□ 이번 학술행사 주제는 ‘원예작물의 수확 후 손실 감소 전략’으로, 이 자리에서 초청발표 8
건, 학술발표 141건(구두 43, 포스터 98) 등 총 149건의 학술 교류가 이뤄진다.


○ 또한 아시아, 아프리카 지역의 원예작물 수확 후 손실을 줄이기 위한 기술을 공유하고 전략 마련을 위한 토론도 진행된다.


○ 농촌진흥청에서는 그동안 아시아 13개국, 아프리카 15개 국가와 원예작물의 수확 후 손실을 줄이는 기술협력 사업을 추진했는데 이 자리에서 사업 추진 결과를 소개하면서 한국의 역할을 국제적으로 알릴 계획이다.


○ 이어 선진화된 수확후관리 현장인 경기 안성, 전북 임실, 완주, 김제 등의 과실, 채소, 화훼작물의 수확 후 품질관리 및 농산물 생산지의 가공현장을 방문해 실질적인 기술정보 등도 교류한다.


□ 농촌진흥청이 자리 잡고 있는 전북혁신도시는 우리나라 농업연구단지가 조성된 지역으로, 국제 농업관계자들이 방문하고 싶은 곳으로 손꼽히면서 이번 아시아 학술행사의 개최지로 결정됐다.


○ 농촌진흥청은 이번 국제행사를 통해 우리나라의 농업연구단지 및 연구운영 시스템을 알리고 한국의 농업기술 위상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
□ 이번 행사의 조직위원장인 농촌진흥청 저장유통과 김지강 과장은 “국제 학술행사를 통해 보다 구체적이고 실용적인 전략을 모색해 아시아 국가의 수확 후 손실을 40% 미만으로 낮춰 국제 사회에서 우리나라 농업기술의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하겠다.”라고 전했다.



[문의]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저장유통과 이진수 농업연구사(☎063-238-6521)
만족도 조사

사용자 만족도조사

이용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 하셨습니까?

확인
담당안내표
담당부서 기획조정과 담당자 김효진(063)238-6150 갱신주기 수시